Nomad_

2018년 1월 11일 오늘의 음악은 얀 티에르센Yann Tiersen의 첫 피아노 솔로 앨범인 eusa입니다. 프랑스에서 활동중이며 영화 아멜리에에 등장하는 피아노선율의 주인공입니다. 자신의 고향인 프랑스 웨샹섬에서의 영감을 통해 발표된 이 앨범은 얀 티에르센의 음악성이 응축되어 있습니다. 들으면 들을수록 끝없이 침전하고, 처절한 슬픔을 드러내는 이 앨범은 가디언지에서는 강렬하면서도 애처롭게 파고드는 음악이라고 평했습니다. 세상에 나 혼자인 것만 같을때, 아무도 공감하지 못하는 슬픔에 빠졌을때 이 앨범은 그 슬픔을 알고 위로해줄것입니다.

2018년 1월 11일 오늘의 음악은 얀 티에르센Yann Tiersen의 첫 피아노 솔로 앨범인 eusa입니다. 프랑스에서 활동중이며 영화 아멜리에에 등장하는 피아노선율의 주인공입니다. 자신의 고향인 프랑스 웨샹섬에서의 영감을 통해 발표된 이 앨범은 얀 티에르센의 음악성이 응축되어 있습니다. 들으면 들을수록 끝없이 침전하고, 처절한 슬픔을 드러내는 이 앨범은 가디언지에서는 강렬하면서도 애처롭게 파고드는 음악이라고 평했습니다. 세상에 나 혼자인 것만 같을때, 아무도 공감하지 못하는 슬픔에 빠졌을때 이 앨범은 그 슬픔을 알고 위로해줄것입니다.

19

1

The end of the page